쿠바에서 카리브해를 즐기다...앙꼰해변

|

오늘은 뜨리니다드에서 12Km 밖에 떨어지지 않은 앙꼰해변으로 가는 날~~!!

카리브해는 이미 멕시코에서 질리도록 봤지만 그래도 또 카리브해로 가는 이유??? 우선 꾸바에서도 한번은 바다를 가 보고 싶었는데 그 이유는 멕시코나 다른 나라보다는 덜 상업화가 되어서 좀더 한적한 바다를 즐길 수 있을 거라는 것과 무엇보다도 앙꼰호텔의 존재 때문에~~!!

알아본 바로는 위치 좋은 해변에 위치한 이 호텔은 하루에 약 50CUC 정도면 방은 물론이고 3끼를 모두 뷔페식으로 제공하는 건 물론이고 각종 편의시설과 술까지 무료로 제공한다는 얘기를 들었기 때문에~~~!!

비싸지 않냐고?? 아니 어느 휴양지가 겨우 7만원 정도의 돈만 내면 한적한 비치에서 모든 것이 공짜인 걸 제공하겠는가?? 게다가 언제 내가 여행하면서 호텔에서 생활해 보겠는가???게다가 카리브 바닷가에서~~!!

뭐 볼거 있나?? 고고싱이다~~!!







앙꼰해변까지 가는 방법은 택시도 있고 꼬꼬 택시도 있지만 택시는 8CUC정도고 꼬꼬택시도 4CUC이긴 하지만 두명 밖에 타지 못해서 한명당 2CUC인 버스를 타고 간다...근데 그 버스가 오호?? 이 깜찍한 모양의 관광열차다~~!!

이런거면 택시 보다 훨 낫지 않나?? 당연히 이걸 타고 앙꼰 해변으로 향한다.



 

 



 



 






관광열차를 타고 가면서 본 바깥의 풍경들~~!!

시원한 바람을 맞으면서 하지만 느릿느릿하게 앙꼰해변을 향해 나간다.

바로 질러가는 길도 있지만 좋은 경치를 돌아보면서 가고 게다가 워낙 천천히 가다 보니 겨우 12Km 떨어진 앙꼰해변까지 거의 한시간 반 정도 걸려서야 도착할 수 있었다.



 







여기는 앙꼰해변으로 가는 길에 본 라 보카 해변~~!!

울나라에는 별로 알려지지 않았지만 론니에도 나온 이곳도 역시 멋진 경관과 주변 편의 시설이 많았다.

호텔을 이용하지 않고 해변을 볼 사람들은 여기가 더 나은 선택이지 싶다.



 

 



 



 



그림같은 카리브가 계속 펼쳐지고 있다.
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


오른편에는 카리브...왼편에도 이런 바닷가가 펼쳐지고 있다.


 

 






저기 멀리에 뜨리니다드도 보인다.


 

 






드디어 앙꼰해변에 도착~~!! 저기 보이는게 오늘 우리가 들어갈 앙꼰호텔이다.



 




여기다 앙꼰호텔~~!! 캬~~!! 대마왕 많이 컸다 이런 곳에서 잠잘 생각을 다 하다니~~!!



 




말이 3성급 호텔이지 시설은 수준급이었다는~~!!


 




오오~~!! 비수기라 그런지 놀랍게도 가격이 아주 착하다는~~!! 뜨로삐깔 룸 3인실이 137.5CUC다...한 사람당 46CUC정도???

게다가 3끼 식사 제공은 물론 24시간 문을 연 바와 수영장...소소한 수상스포츠...그 외에 디스코 클럽과 여러 편의 시설을 모두 공짜로 이용할 수 있단다...한마디로 이 돈만 내면 돈 한푼 안 쓰고도 럭셔리하게 놀수 있다는거~~!!

게다가 체크인 시간이 3시이지만 비수기라 그런지 11시 임에도 불구하고 그냥 방으로 입장시켜 준다...이 뜻은??? 바로 점심부터 먹을 수 있다는 뜻~~!!

정말 이건 나이쓰다~~ㅋㅋㅋ



  




이게 우리들이 사용한 방~~!! 방은 깨끗하고 괜찮은 방인데 무엇보다 좋은건~~!!


 




바로 이 발코니에서 바라보는 카리브의 전망이 죽여 준다.

시원한 에어콘 룸에 있다 그냥 살짝 여기로 나오기만 해도 카리브해가 눈앞에 펼쳐 진다는~~~!!



 

 






호텔 내부에도 이렇게 수영장이 있지만 뭐 여기 몸 담글 필요 있나?? 바로 코앞이 카리브인데~~!!


 

 






여기가 야외 바의 모습...호텔 내에 바가 여러 군데 있긴 한데 여기만 24시간 운영되어서 주로 여기를 이용했다는~~!!


 




이런 무대가 있어서 저녁마다 공연을 해 줬다는~~~!!


 




이게 호텔 바로 앞에 펼쳐진 카리브의 모습이다.



 




이렇게 파라솔도 놓여 있어고 보안요원에 안전 요원도 있어서 맘껏 바다를 즐길 수 있다.







카리브에서 수영하는 대마왕~~!! 크하하 좀 럭셔리 해 보이지 않나???



 

 



 



 










그날 해질녘~~카리브의 석양이 어떨까 해서 다시 바닷가로 향한다.



 

 






우기라 비록 화려하진 않아도 그래도 나름 때깔이 난다...왜?? 여긴 카리브 아닌가?? 카리브~~!!



 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


다행히 딱 해 떨어지는 부분에서는 해가 얼굴을 내민다.



 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


그날 저녁 거의 아무도 없는 객석에 앉아 이렇게 또 꾸바음악을 즐긴다...아무 부담감없이 칵테일을 들이키면서~~^^;;



 




이렇게 이 호텔에서 2일을 보냈다...시간만 좀더 있었으면 좀더 있었을 건데...이날만 간신히 카메라를 꺼내서 찍고 거의 대부분은 사진기는 내 팽겨 둔체 그냥 술먹다 수영하다 자다가 그랬다는...전에도 애기했잖은가??? 바닷가의 미덕은 게으름이라고...캬캬캬캬~~!!!



 

0 And Comment 11
  1. 차카 2010.10.18 11:17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좋겠다!
    즐겁겠다!
    아~ 부럽다!!!
    [몸서리치게 밉다???]

  2. Favicon of http://alcohol-lic.tistory.com/ BlogIcon 박성환 2010.10.18 11:56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하앍; 안그래도 요즘 쿠바가 가고 싶어 몸부림 치는데 너무 부럽네요 ㅠㅠ 쿠바 해안가에서 모히토 한잔하면 헤밍웨이 같은 글이 나오려나요? ㅎㅎ

  3. 철진헝아 2010.10.18 12:29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럭셔리하게 잘 지내는 군. 정말 7만원에 저런 해변에 식사 술 꽁짜라
    감히 상상하기 힘든 가격이군.
    게으름의 미덕. ㅎㅎ 나도 누려 보고 싶군.

  4. Favicon of http://blog.daum.net/kyotostory BlogIcon meryamun 2010.10.18 12:37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정말 눈이 정화되는 기분입니다.
    파란 하늘과 에메럴드빛 바다가 환상적이고요.
    여타의 곳보다 덜 발전된 모습이 더 끌리는 곳입니다.
    특히 석양사진...정말 예술이네요~

  5. 수가 2010.10.18 13:01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쿠바여행 정말 멋지고 다양하게 하시네요. 특히 저 수영하는 대마왕, 저는 처음에 장동건인줄 알았다는, 진짜.... 여행 다니시면서 볼살 빠지시고 얼굴
    물에 반쯤 잠겨있으시니 ㅋㅋㅋ 푸른 카리브해가 보이는 숙소의 테라스에서 멋진날 보내셔요

  6. 라이얀 2010.10.18 13:43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정말 착한 가격에 근사한 호텔과 풀서비스라니.. 와우!
    비성수기라 사람이 별로 안보이는 것 같던데, 언제가 비성수기인가요?

  7. 한림회계사무실 2010.10.18 15:4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원장님안녕하세요~
    한림회계사무실이에요~
    이글보시면 guest book에 비밀글작성해두었는데
    확인부탁드릴께요~

  8. Favicon of http://essaycjs@hanmail.net BlogIcon 화이트 2010.10.19 10:0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횡재까지는 아니더라도 가끔은 그 비슷한 것에 취할 수 도 있어야 여독도 풀고 게으름에 빠져보기도 하겠죠.
    카리브가 아직도 제주의 세화보다는 ???
    앞으로도 착한 가격에 럭셔리한 곳에 머물수 있는 행운이 함께 하기를~~~~

  9. 신용호 2010.10.20 10:10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크하~ 정말 시원하니 좋은 곳....

  10. 멋진날 2010.10.21 14:21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헬~~~졌다... 부러우니까.....

  11. hana 2010.10.30 01:59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카리브해.... 여긴 너무 추워요 ㅠㅠ 머리도 띵함 ㅋㅋ -와라스첫째날